Untitled Document
 
 
 
 
 
고객님들의 행복과 건강, 밑음과 실뢰를 최우선의 가치로 생각하고 그에보답하는
        (예성코킹)이 되고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작성일 : 13-01-07 13:55
아파트 5~8년차 우레탄 노후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3,702   추천 : 1  

최근에 건설되어지는 신축 아파트의 경우 짧게는 5년, 길게는 8년 지나면서 기존 창틀의
(일명 저가자재 우레탄시공) 실리콘이 벌어지고  8년차 정도부터
결로현상 누수에 대한 고객분들의 문의가 가장 많이 발생합니다.
 
피해사례가 눈에 보이느냐, 보이지 않느냐의,  차이지 거의 모든 아파트의 실리콘은 수명이 있어
년차가 되면 실리콘, 우레탄 노후로 틈새는 다 벌어져 있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사이트에 올린 사진은 누수가 되어 외벽 로프를 타고 창밖의 실리콘을 살펴본 결과 
(집안에서 고객님들의 육안으로 확인하기 어려움) 실리콘이 벌어지고 노후된것을
고객분이 직접 시공하시는 분들도 있으신데.. 밖에서 새여들어오는 누수는 밖에서 직접
진단을 내려 막아야지 집안에서 고객님들이 제일 좋은자재로 시공하신다 하더라도 누수가
막히지 않는결과가  보편적인 실례이고  잘못 시공하면 오히려 시공하기전
 
누수양보다  더많은양의 누수가 새여 나와 시공 안하기 보다 못할때가 있기도 합니다.
차후 고객분이 찾으셔서 저희가 점검한 결과로는 시공한 창틀 부분의 문제가 아니라 
 
전체 창틀이 전반적으로 문제가 있었구요,  부분, 부분,누수가 되는곳만 시공한결과
빠지지못하여 고여있다가 다른곳으로 더많은 양이 물이 나오는 것입니다. 
 
시공년차가 얼마 되지 않은 아파트도 이런증상이 많이 일어나군 합니다. 
아파트 준공 년차가 5년 8년 넘어가는데 실리콘 작업을 한 적이 한 번도 없으시고
훼손범위가 넓다면 전문가에게 맡기어 점검을 받아 원인을 찾아 보는 것이 좋으실듯 합니다.
 
사진이미지 처럼 덧바르면 실리콘의 당기는 힘만 더 가중시켜 당장은 괜찮을지 몰라도
시간이 지나고 해를 넘기면 처음보다 더 벌어지게 되어 누수가 생기게 됩니다.
또한 덧바름이 아주 심할 경우 작업시간과 난이도가 가중되어
업체에서 틀당
추가제거 비용을 요구하기도 합니다. 직접 부분, 부분 살짝 보수를 하시는 것은 있지만
 
실리콘 양이 많게  여러부위에 작업을 하실 계획이라면 전문시공업체에 의뢰를 하는 것이
장기적이고  경제적 측면에서도 더 효율을 보실수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최고관리자 16-05-08 12:35
 
지구 온난화로인한 이상기후현상 때아닌 장마철폭우 각종미세먼지. 초미시먼지.황사.황사비. 방사능.내연. 공해로부터 아파트베란다 창틀.발코니사이로 유입되는 곰팡이 세균들로인한 호흡기질환 피부질환 기관지염 각종질병으로 부터 우리가족의 건강 우리아기의 건강을 지킵시다...!
최고관리자 17-04-17 15:45
 
예성줄타는코킹

(聲예성聞)명예와 성문을 아울러 이루는뜻 (白백호虎)
 
 

Total 1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예성줄타는코킹~ 로프공 인생 최고관리자 02-08 515 0
공지 아파트창틀누수 단체공사와 개별공사의 차이점. (2) 최고관리자 05-01 3182 0
공지 스모그(Smog)란.? -미세먼지란.? -극미세먼지란.? ★대처방법★ (2) 최고관리자 12-02 6141 0
공지 장마철 폭우로 인한 누수의 피해 (2) 최고관리자 11-01 2986 1
공지 거실베란다를 확장으로 인한 누수원인 (2) 최고관리자 11-01 5462 1
공지 아파트 5~8년차 우레탄 노후 (2) 최고관리자 01-07 3703 1
공지 예성줄타는코킹 경험과 노화우 (누수의 원인.요인) (2) 최고관리자 03-16 6493 1
공지 예성줄타는코킹 5년간 A/S보장계약서 관련사항. (2) 최고관리자 03-09 7814 1
공지 ★시공의뢰 하기전 알아두시면 좋을점,주의할점★ (2) 최고관리자 04-09 5823 1
공지 우리 가족의 건강 우리아기의 건강을 지킵시다...! (1) 최고관리자 05-08 2262 0
2 거실베란다를 확장으로 인한 누수원인 (2) 최고관리자 11-01 5462 1
1 장마철 폭우로 인한 누수의 피해 (2) 최고관리자 11-01 2986 1
 1  2